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시 관광특구 음식점 ‘옥상 영업’ 가능해진다
수원 화성 전경.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 관광특구 음식점 ‘옥상 영업’ 가능해진다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앞으로 경기도 수원시 관광특구 내 있는 음식점들이 옥상 영업을 할 수 있게 됐습니다.

수원시는 관광명소의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수원시 식품적객업소 시설기준 적용 특례에 관한 규칙’을 개정하고 내일(9일)부터 옥외영업을 허용한다고 밝혔습니다.

개정된 규칙에 따라 행궁동과 영화동 등에 지정된 관광특구 내 식품접객업소와 관내 관광호텔 32개소는 옥상이나 노대에서 야외 영업을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옥상이나 노대에는 높이 1.2m 이상의 난간을 설치해야 하고, 조리된 음식만 판매할 수 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억울함 풀려 고소했는데…’ 인천지검 부장검사, 고소인에 5시간 동안 막말 논란 ‘대검 진정 제기’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인천지방검찰청 소속 부장검사가 고소인을 조사하던 중 반말과 폭언을 퍼부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당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