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민선7기 공약계획 도민이 다듬는다…주민배심원단 첫 회의
23일 이재명 도지사가 주민배심원단 첫 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민선7기 공약계획 도민이 다듬는다…주민배심원단 첫 회의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민선7기 공약실천 로드맵을 도민 손으로 만드는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이재명 도지사는 오늘(23일) 민선7기 공약실천계획서 수립을 위한 주민배심원단 첫 회의를 열고, 향후 역할과 운영 방향, 일정 등을 공유했습니다.

주민배심원단 59명은 (사)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가 만 19세 이상 경기도민 중 성별.연령별.직업별 인구 비례에 따라 무작위 추첨으로 선정했습니다.

이들은 오늘 회의를 포함해 오는 29일과 다음달 12일 등 모두 세 차례의 회의를 열어 도가 수립한 민선7기 공약 실천계획에 대한 실국 담당자 의견수렴과 분임별 토의 등을 거쳐 최종 승인여부를 검토할 계획입니다.

도는 다음달 12일 마지막 주민배심원단 회의를 통해 도출된 배심원단의 의견을 반영, 이재명 도지사 취임 100일인 10월 8일 민선7기 공약실천계획서를 확정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권력과 예산이 주권자인 국민을 위해 제대로 쓰여지게 만드는 게 중요하다”며 “그렇게 하기 위해서는 주권자 여러분들의 계속된 감시, 참여, 격려가 필요하다”고 요청했습니다.

이어 “도민들의 의견이 도정에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책임감과 자긍심을 갖고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용남고속 노조 임금협상 결렬 총파업…50개 노선 운행 중단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파업을 예고했던 수원 용남고속 노조가 회사 측과의 막판 협상이 결렬됨에 따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