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고양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킨텍스 일대 209만8천㎡
고양 국제회의 복합지구 위치도. <사진= 경기도>

‘고양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킨텍스 일대 209만8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킨텍스 일대 209만8천여㎡가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지정됐습니다.

도는 오늘(27일) 이 같은 내용의 ‘고양 국제회의 복합지구’를 지정.공고하고, 경기도보와 관보를 통해 공개했습니다.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지정된 지역은 킨텍스 1.2전시장 12만㎡와 킨텍스 지원시설 123만㎡, 고양관광문화단지 일부 75만㎡ 등 모두 209만8천917㎡입니다.

도는 올해 2월 문화체육관광부가 진행한 국제회의 복합지구 공모에 고양시 킨텍스 일대를 신청해 인천시 송도, 광주시와 함께 복합지구로 승인받았습니다.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지정되면 개발부담금, 교통유발부담금, 대체산림조성비, 농지보전부담금, 용적률 완화 등 관광특구에 준하는 혜택이 주어집니다.

도는 고양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으로 국제회의 연계 산업 시설을 전략적으로 집적시켜 마이스 산업을 본격 견인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도는 내년에 수원컨벤션센터가 완공되면 남부권역을 거점으로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추가 신청할 계획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용남고속 노조 임금협상 결렬 총파업…50개 노선 운행 중단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파업을 예고했던 수원 용남고속 노조가 회사 측과의 막판 협상이 결렬됨에 따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