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등 수도권 크루즈 관계기관 합동 마케팅 제주에서 본격 시동
인천항만공사가 서울시청, 인천시청, 인천관광공사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제주국제크루즈포럼‘에 참가해 홍보활동에 나서고 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등 수도권 크루즈 관계기관 합동 마케팅 제주에서 본격 시동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수도권 크루즈 관계기관들과 2018년 제6회 제주국제크루즈포럼에 공동으로 참가한다고 오늘(28일) 밝혔습니다.

해양수산부와 제주특별자치도가 주최하는 제주크루즈포럼은 28일부터 31일까지 세계 크루즈산업 관계기관과 업체 관계자 등이 참가한 가운데 제주신화월드 랜딩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됩니다.

포럼은 ‘아시아 크루즈, 세계를 향하여’를 주제로 컨퍼런스, 전시상담, B2B 미팅, 연계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아시아 크루즈 산업의 발전 방향과 크루즈 관광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게 됩니다.

포럼에는 인천항만공사를 비롯 서울시청, 인천시청, 인천관광공사, 서울관광재단 등 총 5개 기관이 ‘수도권 크루즈’라는 기관명으로 전시상담부스를 운영하고 B2B 미팅을 공동으로 진행하면서 인천항 크루즈 관광객 유치에 나서게 됩니다.

크루즈의 주요 기항지로서 서울과 인천 등 수도권을 효과적으로 홍보하고, 주요 선사와 관계 업체들과의 네트워킹을 통해 아시아 기항지간 협력 관계를 강화할 계획입니다.

인천항만공사 이정행 운영본부 부사장은 “포럼 공동 참가를 통해 수도권 기관 사이의 협력 관계 강화로 크루즈 유치와 관광객 유입이 확대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내년 4월 크루즈 터미널 개장시 환황해권 크루즈 허브로 도약하는 추진력 확보의 수단으로 삼겠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현대제철 해병대전우회 동구청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현대제철 해병전우회는 오늘(21일) 동구청을 방문해 추석을 맞아 동구 지역 어려운 이웃돕기에 사용해 달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