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1회 시비로 수확까지 정상 생육’…도 농기원, 비료개발 공동연구 협약
경기도농업기술원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1회 시비로 수확까지 정상 생육’…도 농기원, 비료개발 공동연구 협약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농업기술원은 오늘(4일) (주)누보와 신제형 비료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새로 개발하는 비료는 작물별 생육시기에 맞게 비료가 용출돼 1회 시비로도 작물이 수확기까지 정상 생육할 수 있습니다.

특히 기존 비료보다 시비량을 60~80% 줄일 수 있고, 추가비료 살포도 필요하지 않아 노동력도 크게 줄일 수 있는 것이 장점입니다.

공동연구는 밭작물 정식과 동시 시비용 비료, 벼 이앙 동시비료, 벼 측조시비용 유기질 비료, 벼 품종별 전용비료 등 4가지 형태의 비료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박인태 도 농업기술원 연구개발국장은 “이번 친환경 비료생산으로 화학비료 사용량을 크게 줄여 과다 시비에 따른 하천오염 예방과 온실가스 감축 등의 긍정적 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기획-①]장애인 소외.차별 철폐 현실은(?)..재난 분야는 여전히 ‘예외”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내일(20일)은 장애인의 날이 제정된 지 39년이 되는 날입니다. 매년 이 맘때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