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공공건설현장감사로 모두 11억여원 예산 절감
경기도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공공건설현장감사로 모두 11억여원 예산 절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도내 대형공사장에 대한 특정 감사를 통해 6개 사업장에서 예산낭비 사례를 적발하고, 모두 11억500만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설계와 다르게 시공한 공사장 2곳과 설계 오류나 수량이 과다 계상된 7개 사례를 적발해 시정 조치했습니다.

이번 감사는 지난 5월 14일부터 6월 29일까지 20~60% 정도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는 도내 7개 기관 대형공사장 9곳을 대상으로 이뤄졌습니다.

주요 사례를 보면, 도로공사비를 중복으로 반영했거나, 과다하게 물가변동조정률을 산정한 경우도 있었습니다.

최인수 도 감사관은 “설계된 대로 시공하고, 공사 과정에서 변경된 사항을 즉시 설계에 반영해야 하는데도 상당수 공사현장에서 이를 어기고 있었다”며 “지속적인 현장 감사로 부실시공 예방과 함께 예산도 절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강제퇴거 조치에 반발 세입자가 집주인 찔러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부동산 명도 강제집행에 반발한 세입자가 집주인을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 중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