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문화재단, 9월 찾아가는 문화보부상 ‘2018 노을마당’ 이어간다
서구청 전경

서구문화재단, 9월 찾아가는 문화보부상 ‘2018 노을마당’ 이어간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 서구문화재단은 9월에도 찾아가는 문화보부상 ‘2018 노을마당’을 이어갑니다.

이달부터는 서구 곳곳에서 국악, 타악, 클래식, 퓨전음악, 악극, 오페라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시작합니다.

8일에는 아라빛섬 정서진광장에서 루체뮤직소사이어티가 ‘TANGO with 유재하와 라흐마니노프’를 선보입니다.

세련된 클래식 색깔을 입힌 싱어송라이터 유재하와 가슴을 적시는 서정적인 선율의 클래식의 거장 라흐마니노프의 세기와 장르를 뛰어넘은 두 천재 작곡가의 콜라보레이션입니다.

한국인에게 사랑받는 대중음악을 클래식으로 재해석하여 연주하는 공연으로 해설과 함께 주옥같은 명곡으로 클래식에 대한 감동과 매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어 11일에는 검단복지회관 대강당에서 대학로 중견 연기자 그룹이 낭만악극 ‘이수일과 심순애’를 전합니다.

물질적 가치보다 소중한 것이 사랑임을 그려냄으로써 이수일과 심순애는 비극적 사랑의 주인공이 되는 것으로 후반부에서는 번역 과정에서 새로운 이야기로 각색하여 원작보다 내용이 더 풍부해 졌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서구 기업단체와의 간담회 개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오늘(18일) 구청 의원간담회장에서 기업단체와의 간담회를 개최했습니다. 간담회는 최저임금과 근로기간 단축, 구인·구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