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메르스 재해대책본부 가동…이재명 지사 철저 대비 당부
경기도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메르스 재해대책본부 가동…이재명 지사 철저 대비 당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중동호흡기증후군, 즉 메르스 환자가 3년 만에 국내에서 발생한 것과 관련해 긴급 재해대책본부를 가동했습니다.
 
이재명 도지사는 오늘(8일) “메르스 환자와 접촉한 경기도민이 있을 수 있다는 전제로 긴급히 경기도재해대책본부를 꾸려 만일의 사태에 철저히 대비하라”고 지시했습니다.

경기도재해대책본부에는 감염병 대응 매뉴얼에 따라 담당부서인 도 보건복지국과 관련 부서가 합동으로 비상근무에 돌입합니다.

현재까지 메르스 환자와 접촉한 경기도민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으나, 만의 하나 접촉 가능성을 전제로 대응 수위를 높이는 등 확산 방지를 위해 도정을 집중하겠다는 취지라고 도는 설명했습니다.

이번 메르스 환자는 지난 2015년 5월 20일 국내 첫 확진 이후 3년 3개월여 만입니다.

당시 국내에서는 186명이 감염되고 38명이 목숨을 잃었으며, 그해 12월 23일 공식 종식이 선언됐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예술축제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 10월 6일 개막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파주시는 다음달 6~7일과 9일, 13~14일 ‘2018 파주 헤이리 판 아트 페스티벌’을 열기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