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 구매 컨설팅
인천시 동구가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했다.<동구청 제공>

동구, 장애인생산품 우선 구매 컨설팅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동구는 10일과 11일 양일간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맞춤형 컨설팅을 실시했습니다.

중증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는 중증장애인들을 고용하는 직업재활시설 등의 생산품에 대한 우선구매를 지원함으로써 중증장애인의 직업재활을 돕고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시행되고 있습니다.

구는 올해 장애인 생산품 우선구매 목표를 총 1억 6천만 원 이상으로 잡고 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에 총력을 다 하고 있습니다.

컨설팅은 구 본청과 사업소 물품구매 담당자 60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했습니다.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 실적을 높이기 위해 인천 중증장애인생산품 판매시설과 연계해 부서별로 구매 가능한 집중 품목을 지정해 주는 일대일 맞춤형 형식으로 컨설팅을 진행됐습니다.

구 관계자는 “중증장애인생산품을 구매 하는 것만으로도 장애인 복지 발전에 기여할 수 있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의 사회참여와 자립지원을 위해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같은 일하고도 내 월급은 왜 적어?…복지 양극화 부추기는 ‘민선 7기 인천 복지 정책’

[경인방송=안재균 기자] (앵커) 같은 일을 하고도 자신보다 더 많은 급여를 받을 땐 어떤 기분이 들까요? 인천 사회복지종사자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