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인천119안전체험관 건립사업 속도…해양 안전 체험관 등 포함 2021년 개관
연합뉴스 제공

인천119안전체험관 건립사업 속도…해양 안전 체험관 등 포함 2021년 개관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인천119안전체험관 건립사업이 2021년 하반기 개관을 목표로 속도를 내고 있습니다.

해양 항공 재난 상황 체험시설 등 특색있는 체험관으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강신일 기자입니다.

(기자)

인천소방본부는 8월 10일까지 시 홈페이지에서 체험관 건립을 위한 시민 아이디어를 수렴하고 11월 중 체험관 건축설계 공모 절차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인천소방본부는 해양·항공 재난 상황 체험시설 등 인천만의 특색 있는 체험관을 건립하기 위해 전문가·교사 의견을 취합한 데 이어, 시민 의견도 수렴하기로 했습니다.

인천119안전체험관은 서구 가정동 489의2 루원시티 공원용지에 지하 1층, 지상 4층, 전체 넓이 7천113㎡ 규모로 들어설 예정입니다.

체험관에는 지진·태풍·화재·해양안전·항공안전 체험관, 11개 체험실, 24개 체험시설, 4D 영상관 등이 조성됩니다.

사업비는 정부 소방안전교부세 100억원, 인천시 예산 150억원 등 250억원입니다.

소방본부는 내년 9월까지 건축설계를 마치고 2020년 1월 착공, 2021년 6월 완공 일정으로 공사를 진행한 뒤, 3개월간의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2021년 하반기에 체험관을 개관할 예정입니다.

광역지방자치단체 단위의 안전체험관은 현재 서울·부산·대구·전북·충남 등 6곳에서 운영되고 있습니다.

인천시는 세월호 사고가 발생한 뒤 2014년 하반기부터 119안전체험관 건립사업을 추진했지만, 재정난 때문에 별다른 진척을 이루지 못했습니다.

경인방송 강신일입니다.

riverpress@ifm.kr

Check Also

수원시, ‘청소년의회’ 운영… 청소년 정책, 사업 발굴한다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 청소년들이 시의원이 돼 청소년을 위한 정책과 사업을 발굴합니다. 수원시는 공모를 거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