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3일 해양리포트

[경인방송=박주언 기자]

 

해양리포트 13일 7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순조로울 것으로 예상됩니다. 인천-백령행 항로와 인천-연평행 항로 등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이 정상 운항될 예정입니다.

해양수산부에서는 오늘부터 국내 최대 점박이물범 서식지인 백령도 해역에 점박이물범 인공쉼터 공사를 시작합니다. 백령도에는 1년에 약 200~400여 마리의 점박이 물범이 찾아오고 있지만, 바다에서 휴식공간으로 활용되는 물범바위는 자리가 협소해서 물범들끼리 다툼을 벌이는 등 휴식을 취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해수부는 백령도 물범바위 인근 하늬바다에 섬 형태의 인공쉼터 350제곱미터를 조성하로 한 겁니다. 이번에 마련되는 물범 보금자리는 인공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석만 활용 합니다. 또 물범의 이용 특성을 고려해서 수면 위에 노출되는 마루의 높이를 네 단계로 차등을 둬서 조석에 따라 물범들이 이용할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인공쉼터 수면 아래는 어초로 꾸며서 쥐노래미, 조피볼락 등 물고기들의 서식처로 활용하는데요. 이번에 만들어지는 인공쉼터로 더 많은 점박이 물범이 우리나라를 찾아오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오늘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인천.경기도와 서해5도는 구름이 많겠습니다. 오늘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
해양리포트 13일 8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순조롭습니다. 인천-백령행 항로와 인천-연평행 항로 등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이 정상 운항되고 있습니다.

해양수산부에서는 오늘부터 국내 최대 점박이물범 서식지인 백령도 해역에 점박이물범 인공쉼터 공사를 시작합니다. 백령도에는 1년에 약 200~400여 마리의 점박이 물범이 찾아오고 있지만, 바다에서 휴식공간으로 활용되는 물범바위는 자리가 협소해서 물범들끼리 다툼을 벌이는 등 휴식을 취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해수부는 백령도 물범바위 인근 하늬바다에 섬 형태의 인공쉼터 350제곱미터를 조성하로 한 겁니다. 이번에 마련되는 물범 보금자리는 인공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석만 활용 합니다. 또 물범의 이용 특성을 고려해서 수면 위에 노출되는 마루의 높이를 네 단계로 차등을 둬서 조석에 따라 물범들이 이용할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인공쉼터 수면 아래는 어초로 꾸며서 쥐노래미, 조피볼락 등 물고기들의 서식처로 활용하는데요. 이번에 만들어지는 인공쉼터로 더 많은 점박이 물범이 우리나라를 찾아오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오늘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인천.경기도와 서해5도는 구름이 많겠습니다. 오늘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
해양리포트 13일 9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순조롭습니다. 인천-백령, 인천-연평 항로 등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이 정상 운항되고 있습니다.

해양수산부에서는 오늘부터 국내 최대 점박이물범 서식지인 백령도 해역에 점박이물범 인공쉼터 공사를 시작합니다. 백령도에는 1년에 약 200~400여 마리의 점박이 물범이 찾아오고 있지만, 바다에서 휴식공간으로 활용되는 물범바위는 자리가 협소해서 물범들끼리 다툼을 벌이는 등 휴식을 취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해수부는 백령도 물범바위 인근 하늬바다에 섬 형태의 인공쉼터 350제곱미터를 조성하로 한 겁니다. 이번에 마련되는 물범 보금자리는 인공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석만 활용 합니다. 또 물범의 이용 특성을 고려해서 수면 위에 노출되는 마루의 높이를 네 단계로 차등을 둬서 조석에 따라 물범들이 이용할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인공쉼터 수면 아래는 어초로 꾸며서 쥐노래미, 조피볼락 등 물고기들의 서식처로 활용하는데요. 이번에 만들어지는 인공쉼터로 더 많은 점박이 물범이 우리나라를 찾아오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오늘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인천.경기도와 서해5도는 구름이 많겠습니다. 오늘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
해양리포트 13일 10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순조롭습니다. 인천-백령, 인천-연평행 항로 등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이 정상 운항되고 있습니다.

해양수산부에서는 오늘부터 국내 최대 점박이물범 서식지인 백령도 해역에 점박이물범 인공쉼터 공사를 시작합니다. 백령도에는 1년에 약 200~400여 마리의 점박이 물범이 찾아오고 있지만, 바다에서 휴식공간으로 활용되는 물범바위는 자리가 협소해서 물범들끼리 다툼을 벌이는 등 휴식을 취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해수부는 백령도 물범바위 인근 하늬바다에 섬 형태의 인공쉼터 350제곱미터를 조성하로 한 겁니다. 이번에 마련되는 물범 보금자리는 인공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석만 활용 합니다. 또 물범의 이용 특성을 고려해서 수면 위에 노출되는 마루의 높이를 네 단계로 차등을 둬서 조석에 따라 물범들이 이용할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인공쉼터 수면 아래는 어초로 꾸며서 쥐노래미, 조피볼락 등 물고기들의 서식처로 활용하는데요. 이번에 만들어지는 인공쉼터로 더 많은 점박이 물범이 우리나라를 찾아오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오늘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인천.경기도와 서해5도는 구름이 많겠습니다. 오늘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
해양리포트 13일 11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항에서 출발하는 모든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순조롭습니다. 인천-백령 인천-연평행 항로 등 모든 항로의 여객선들이 정상 운항되고 있습니다.

해양수산부에서는 오늘부터 국내 최대 점박이물범 서식지인 백령도 해역에 점박이물범 인공쉼터 공사를 시작합니다. 백령도에는 1년에 약 200~400여 마리의 점박이 물범이 찾아오고 있지만, 바다에서 휴식공간으로 활용되는 물범바위는 자리가 협소해서 물범들끼리 다툼을 벌이는 등 휴식을 취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고 하는데요. 이에 해수부는 백령도 물범바위 인근 하늬바다에 섬 형태의 인공쉼터 350제곱미터를 조성하로 한 겁니다. 이번에 마련되는 물범 보금자리는 인공적 요소를 최대한 배제하고 자연석만 활용 합니다. 또 물범의 이용 특성을 고려해서 수면 위에 노출되는 마루의 높이를 네 단계로 차등을 둬서 조석에 따라 물범들이 이용할 수 있게 설계했습니다. 인공쉼터 수면 아래는 어초로 꾸며서 쥐노래미, 조피볼락 등 물고기들의 서식처로 활용하는데요. 이번에 만들어지는 인공쉼터로 더 많은 점박이 물범이 우리나라를 찾아오게 되길 기대해봅니다.

오늘은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인천.경기도와 서해5도는 구름이 많겠습니다. 오늘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경인방송 해양정보는 인천광역시와 함께 합니다. 박주언입니다.

parkann@ifm.kr

Check Also

12월 10일 해양리포트

[경인방송=박주언 기자]   해양리포트 10일 7시 28분 경인방송 해양정보센텁니다. 오늘 인천연안을 출발하는 여객선 운항은 순조로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