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서구 악취 등 환경문제, 환경부에서 적극 지원 나선다
인천시 서구는 구청장실에서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과 서구 환경문제와 개선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서구청 제공>

서구 악취 등 환경문제, 환경부에서 적극 지원 나선다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어제(12일) 구청장실에서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과 서구 환경문제와 개선방안 등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했습니다.

간담회에서 이재현 서구청장은 수도권매립지와 각종 환경유해업소가 밀집된 서구지역의 현황과 서구의 환경정책, ‘클린서구 만들기’라는 미래비젼을 설명하고, 국가환경정책을 담당하는 환경부에서도 정책적 지원과 협력이 이루어지기를 요청했습니다.

특히, 열악한 지역 환경의 개선을 위한 서구청의 노력과 환경부의 지원이 필요한 사항을 적극적으로 설명하여 환경부의 공감과 호응을 이끌어 냈습니다.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도 서구 지역의 조속한 환경개선의 필요성을 크게 느낀다면서, 구청의 환경개선 노력과 활동은 정부의 환경정책과 지향점이 같다며 정부 환경정책의 모델로서도 고려토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클린서구 만들기’를 향한 서구의 활동을 강력히 지지하며 가능한 한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밖에 서구의 악취발생지역과 사업장에 대해, 환경부 및 산하기관, 서구청 등이 합동으로 실태조사 실시와 악취저감 대책을 함께 고민하고 있는 바와 같이 서구지역 환경개선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습니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오랜 세월 동안 이루어진 지역 환경 악화로 주민들이 받는 고통에 구청장으로서 큰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환경개선 사업과 중장기 과제를 동시에 추진하면서 주민이 살기 편안한 ‘클린서구’를 반드시 만들겠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현대제철 해병대전우회 동구청에 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현대제철 해병전우회는 오늘(21일) 동구청을 방문해 추석을 맞아 동구 지역 어려운 이웃돕기에 사용해 달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