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의회, KS인증·관급공사 원산지 공개 조례개정 추진
경기도의회 청사.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의회, KS인증·관급공사 원산지 공개 조례개정 추진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경기도의회가 전국 의회 최초로 관급공사 자재의 KS인증·원산지를 공개하는 조례개정을 추진합니다.

도의회는 (14일) 오명근(민주당·평택4) 의원이 낸 ‘경기도 건설공사 등의 정보공개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입법예고합니다.

오명근 경기도의원.<사진=경기도의회 제공>

 

이 조례안에는 경기도 발주 건설공사와 관련, 도지사가 공개해야 하는 정보에 ‘자재나 부재의 KS 인증과 원산지’를 추가하는 내용을 골자로 합니다.

오 의원은 “2015년 상반기부터 건설자재 수요증가로 중국산 사용이 늘고 있으나 품질시험 성적 위조, 수입 건설자재의 불량이나 허위 표시 등의 문제가 자주 발생하고 있다”며 “이번 조례 개정을 통해 건설공사의 안전성을 높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개정 조례안은 다음 달 도의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hsm@ifm.kr

Check Also

2018년 9월 2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2022년까지 공공임대주택 20만 세대 공급…장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