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시청에 들어온 신고내용 “어린이집 원장에게 귀띔”… 군포시청 공무원 검찰 송치
안산단원경찰서 <사진=경인방송 D.B>

시청에 들어온 신고내용 “어린이집 원장에게 귀띔”… 군포시청 공무원 검찰 송치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어린이집 위법사항과 관련해 들어온 공익신고 내용을 원장에게 알려준 시청 공무원이 검찰에 송치됐습니다.

경기도 안산단원경찰서는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로 군포시청 소속 공무원 A씨를 불구속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또 시청에 제보한 교사를 색출해 해고한 어린이집 원장을 공익신고자보호법 위반 혐의로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습니다.

A씨는 지난 3월 군포시의 한 민간어린이집 교사가 “어린이집이 정원 외 원생을 받고 있다”는 내용의 신고를 받고 이를 해당 어린이집 원장 B씨에게 누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씨가 B씨에게 신고 내용을 알려준 대가로 금품을 받은 정황은 없었다고 전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역주행 고속도로 사망사고 음주 운전자, 5개월만에 구속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만취한 상태로 고속도로에서 역주행한 20대 운전자가 검찰의 영장 재청구로 사고 발생 5개월 만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