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 버스노조 2곳 내일 총파업 초읽기
한국노총 전국자동차노동조합연맹 버스노동조합

수원 버스노조 2곳 내일 총파업 초읽기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 전체 운행 버스의 절반이 넘는 버스를 보유한 2개 버스업체의 노동조합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내일(20일)부터 총파업에 돌입하기로 해 대중교통 대란이 우려됩니다.

수원시에 따르면, 수원여객·용남고속 노동조합이 사용자 측과의 임금협상이 결렬되면서 내일(20일)부터 모레까지 1차로 동시 파업에 돌입할 계획입니다.

두 버스업체 노조는 주 40시간 근무제 도입에 따라 사측과 임금협상을 벌였지만, 입장차를 좁혀지지 않자 지난 14일 총파업 돌입을 예고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기획> 3. 카풀-택시업계 모두 만족할 중재안은 없다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카카오 카풀 서비스 기획 보도 마지막 순서입니다. 정부와 여당은 카풀 문제를 해결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