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추석 연휴기간 해양안전캠페인 등 명절 이벤트 실시
인천항만공사 임직원들이 추석연휴 연안여객터미널 이용객들에게 해양안전 가이드북을 나눠주고 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추석 연휴기간 해양안전캠페인 등 명절 이벤트 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추석 명절연휴를 맞아 연안여객터미널을 이용해 도서지역을 방문하는 여객들에게 안전한 선박여행을 위한 해양안전캠페인을 실시하고 다채로운 놀거리를 제공키로 했습니다.

추석명절 특별수송 첫 날인 오늘(21일) 공사 직원들은 연안여객터미널에서 백령도와 이작도를 방문하는 여객들에게 ‘해양안전 가이드북’을 배포하고 ‘한가위 떡’을 증정하는 등 여객들을 환송하며 즐겁고 풍성한 추석명절이 되기를 기원했습니다.

또 추석 연휴기간 동안 연안여객터미널 대합실 내에 ‘민속놀이 마당’을 설치하여 ▲투호던지기 ▲윷놀이 ▲제기차기 ▲고리던지기 등 대기시간 동안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놀거리를 마련했습니다.

특히, 21일∼22일 양일간 오전 7시부터 11시까지 유아와 어린이를 대상으로 ‘캐리커쳐’와 ‘페이스페인팅’ 이벤트를 무료로 진행키로 했습니다.

한편, 무인발권기’나 한국해운조합에서 운영하는 모바일 앱 ‘가보고 싶은 섬’을 다운받아 승선권을 사전 예매할 경우, 터미널 현장 매표소의 혼잡을 피해 간편하고 빠르게 매표할 수 있습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명절기간 동안 연안여객터미널을 방문하는 여객들의 안전하고 편안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고객서비스 개선에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지방해양수산청, 가을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캠페인 전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오늘(19일) 인천연안여객터미널 이용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가을철 해양안전캠페인을 전개했습니다. 인천해수청은 여객선 기초안전수칙을 담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