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시, “중앙-지방협력회의서 기초단체 왜 배제하나”
수원시청. <사진= 경인방송 DB>

수원시, “중앙-지방협력회의서 기초단체 왜 배제하나”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는 오늘 중앙-지방협력회의 구성을 추진 중인 행정안전부를 겨냥해 “풀뿌리인 지역과 국민의 목소리에 귀를 닫고 있다”며 회의체 참여범위에 기초단체와 지방의회가 배제된 점을 비판했습니다.

중앙-지방협력회의는 대통령을 의장으로 국무총리, 관계부처 장관, 자치단체장 등이 참석해 정례적으로 중앙정부와 자치단체 간 협력과 주요 정책을 심의하는 기구입니다.

수원시는 입장문을 통해 “종합계획에는 중앙-지방협력회의의 자치단체·관계부처 구성범위를 의견수렴을 거쳐 확정하겠다고 했는데, 실제로는 의견수렴이 비공개일 뿐 아니라 의견수렴 대상도 광역자치단체로 한정해 기초단체의 참여가 배제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행정안전부는 중앙-지방협력회의 구성논의에 기초자치단체와 지방의회의 의견을 반드시 반영하라”고 요구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단독]김영환 “이재명 검찰 기소 관련 ‘불만족’…재정신청 검토할 것”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검찰이 ‘친형 강제 입원’ 등 혐의를 받고있는 이재명 경기지사는 ‘기소 의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