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오산독산성문화제에 지역 중·고 예술 동아리 학생들 공연 참여
지난해 오산독산성문화제 모습.<사진제공=오산문화재단>

오산독산성문화제에 지역 중·고 예술 동아리 학생들 공연 참여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경기도 오산의 세교고인돌공원에서 ‘제9회 오산 독산성문화제’가 열립니다.

박영춘 오산문화재단 차장은 “독산성문화제의 핵심프로그램인 주제공연을 이번에는 특별하게 준비하고 있다”고 야심찬 포부를 밝혔습니다.

‘권율의 지혜, 미래를 그리다!’를 테마로 한 스펙터클한 서사극으로, 임진왜란 당시 독산성에서 세마병법으로 왜군을 물리친 권율장군의 지혜를 모티브로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대작이 펼쳐지게 됩니다.

타악과 무용, 춤, 무사가 함께 어우러진 전문 출연진은 물론 지역 중·고생 예술동아리가 함께 공연에 참여해 참의체험 교육을 선도하는 오산시의 이미지를 한층 드높이게 됩니다.

오산문화재단은 “일반적 전문극단의 연기와 춤, 음악을 선보이는 주제 공연의 기존 틀을 벗어나 창의 체험 교육으로 미래의 예술문화를 이끌게 될 오산지역 학생들의 끼를 공연의 주요 역할에 담아 의미 있는 주제 공연으로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확 바뀐 주제공연은 오산독산성문화제의 마지막 날인 이달 14일 저녁 6시30분부터 세교 고인돌공원 주무대에서 60분간 화려한 막을 올리게 됩니다.

kjj@ifm.kr

Check Also

허울뿐인 ‘실버존’…노인복지회관 교통안전 사각지대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노인복지회관 인근 도로는 교통약자보호구역인 이른바 ‘실버존’으로 지정돼 차량 속도 시속 3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