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오산시, 음식물류 폐기물 보관통 시범사업 추진
폐기물 보관통 시범사업<사진제공=오산시>

오산시, 음식물류 폐기물 보관통 시범사업 추진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오산시가 관내 각 건물별로 음식물류 폐기물 보관통을 설치합니다.

고양이 등 유기 동물로 인한 음식물 종량제 봉투 훼손 및 침출수 등에 따른 악취 발생을 차단하기 위해 시범사업으로 추진이 됩니다.

시는 우선 오산 금암동(고인돌 공원 주변)과 세교동(꿈두레도서관 주변), 외삼미동(UN참전기념공원 주변) 총 3구역에 1000만원의 예산으로 추진해, 내년부터는 사업 구역을 더 넓혀나갈 계획입니다.

음식물류폐기물 보관통은 음식물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해야만 수거가 가능하며, 수거 용기 전면에는 건물명과 주소 등이 기재됩니다.

kjj@ifm.kr

Check Also

‘억울함 풀려 고소했는데…’ 인천지검 부장검사, 고소인에 5시간 동안 막말 논란 ‘대검 진정 제기’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인천지방검찰청 소속 부장검사가 고소인을 조사하던 중 반말과 폭언을 퍼부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당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