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태풍 ‘콩레이’ 대책본부 가동…대응상황 점검
5일 김희겸 행정1부지사가 태풍 '콩레이' 대비 영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경기도 태풍 ‘콩레이’ 대책본부 가동…대응상황 점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는 제 25호 태풍 콩레이가 오늘(5일) 오후 제주도와 부산 인근을 통과할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오후 7시부터 대책본부를 가동하고 비상대비 태세에 들어갑니다.

김희겸 행정1부지사는 31개 시.군 부시장, 부군수가 참석한 가운데 ‘콩레이’ 대비 영상회의를 주재하고 대응상황을 점검했습니다.

김 부지사는 대책회의에서 “오늘 저녁부터 내일 새벽까지 경기북부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와 강풍이 예보돼 있다”면서 “인명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도는 이번 주 진행 예정인 고양시 가을꽃 축제와 호수예술축제, 안성시 바우덕이 축제, 구리시 코스모스 축제를 대상으로 시군별 시설물 점검을 실시하도록 조치했습니다.

구리와 오산, 파주 등 피해가 예상되는 7개 시.군에는 저지대 침수대비 배수펌프장 점검, 반 지하 주택 등 저지대 침수 취약지역 점검 등 사전예방 조치를 완료했습니다.

도는 기상특보 발령시 도내 43개 하천변 주차장을 대상으로 사전통제와 주차차량 이동안내, 강제 견인 등의 조치를 취하도록 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단독]김영환 “이재명 검찰 기소 관련 ‘불만족’…재정신청 검토할 것”

[경인방송=홍성민 기자]   (앵커) 검찰이 ‘친형 강제 입원’ 등 혐의를 받고있는 이재명 경기지사는 ‘기소 의견’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