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탈북민단체 김포서 대북 전단 30만장 북측으로 날려
대북 전단이 담긴 대형 풍선 <사진=자유북한운동연합 제공>

탈북민단체 김포서 대북 전단 30만장 북측으로 날려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북한이탈주민 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은 오늘(6일) 오전 1시쯤 경기도 김포시에서 대북 전단 30만장을 대형 풍선 10개에 매달아 북측으로 날려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대북 전단에는 김정은 정권을 규탄한다는 등의 내용이 담겼습니다.

이 단체는 또 대한민국 경제·사회 발전사에 대한 소책자 300권과 1달러 지폐 1천장도 전단과 함께 날려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박상학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는 “비핵화와 관련된 절차 이행 없이 남북 정상회담만 하는 것은 순서가 잘못된 것이란 생각으로 전단을 날렸다”고 말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안산시 지역화폐 ‘다온’의 이유있는 흥행(?)…골목상권 살리는 대안될까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이제는 주변에서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지역화폐. ‘다온’이라는 이름의 지역화폐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