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상반기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 시상식
‘2018년 상반기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 수상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상반기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 시상식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11일) 공사 접견실에서 ‘2018년 상반기 인천항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상반기 고객 애로사항 개선 경진대회에는 총 39건의 개선사례가 접수돼 ▲난이도 ▲노력도 ▲파급성 ▲지속성을 내·외부 평가단이 심사해 총 9건이 우수사례로 선정됐습니다.

최우수사례에는 유관기관 협업을 통해 최근 수입이 증가하고 있는 반려동물 사료 검역절차를 간소화하여 인천항 고객만족도 제고에 기여한 농림축산검역본부 임일수 수의주사보가 선정됐습니다.

임일수 수의주사보는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불필요한 일 줄이기 검토’를 통해 애완동물 사료 검사시 동일한 품목이지만, 포장단위의 중량이 달라 각각 검역하던 절차 개선으로 불필요한 검역시간을 단축, 검역본부 홈페이지 게시판에 칭찬하는 글이 게시된 바도 있습니다.

이외에도 국제여객터미널의 임산부․육아휴게실 개선, 소규모 계약 실적제한과 최저가 낙찰제 폐지를 통한 창업기업, 중소기업의 애로사항을 해결한 사례 등이 선정되어 수상에 따른 상금이 차등 지급됐습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인천항 고객서비스 향상을 위한 노고에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편리한 인천항 조성을 통해 지속적으로 인천항 고객만족도 향상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 올해의 인천인에 김성수 우리마을 촌장 등 3명 선정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어제(13일) 중구 하버파크호텔에서 ‘2018 인천인 친선교류의 밤’ 행사를 열고 올해의 인천인 대상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