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당론으로 채택해 달라”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대표-시도지사 간담회'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건의사항을 얘기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이재명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 당론으로 채택해 달라”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기보소득형 국토보유세와 관련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에게 당론으로 채택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11일) 국회에서 진행된 ‘민주당 대표-시도지사 간담회’에서 “불공정하고 불평등하면 할수록 점점 경제상황이 악화된다고 보고 이 문제를 해결하는 하나의 대안을 말씀드린 적이 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기본소득형 국토보유세는 부동산으로 인한 불로소득을 환수해 국민에게 돌려주는 것을 핵심으로 한 제도입니다.

이 지사는 “언제나 새로운 것엔 저항이 있기 마련이고 부담이 되지만 시도 단위로 시행할 수 있도록 근거를 만들어주시면 의지 있는 곳부터 시행할 수 있지 않나 생각한다”며 “법 개정하지 않아도 국민들에게 공평하게 나누는 방식으로 하면 조세저항이 거의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이 지사는 지난달 11일 경기도청에서 열린 민주당과의 정책협의회에서도 “국토보유세를 신설하고, 입법으로 각 시도가 선택적으로 시행할 수 있게 해달라”고 건의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집단해고 보육대체교사 6개월만에 복직…경기도 노동권익센터 적극 행정 결실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지난해 12월 집단해고 당한 남양주 보육대체교사 32명이 경기도 노동권익센터의 도움을 받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