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 “추가 소환조사 할 것 없다…모든 주장 사실 아니다”
경기 분당경찰서에 출석한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재명 “추가 소환조사 할 것 없다…모든 주장 사실 아니다”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여배우 스캔들과 친형 강제입원 등의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오늘(29일) 오전 경기 분당경찰서에 피고발인 신분으로 출석해 5시간 여의 경찰 조사를 받고 휴식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 지사는 조사가 어느정도 진행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조사는 사실상 다 끝났고, 휴식 이후 조사는 30분에서 1시간 내에 끝날 것”이라며 “추가 조사 할 것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제기된 의혹에 대해서 어떤 입장을 밝혔냐는 질문에는 “다 사실이 아니라고 얘기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법리적으로 죄가 안되는 사실이고, 주장도 사실관계가 왜곡돼 있다”며 “주장하는 내용이 다 사실이 아니기 때문에 결국은 다 밝혀질 수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서 추가 소환을 한다면 응하겠냐는 질문에는 “추가 소환조사 할 것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지사는 변호인 2명의 입회 하에 경찰 조사를 진행중이며, 경찰은 휴식시간 이후 다시 조사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kumj@ifm.kr

Check Also

“비전문 외국인력 47% 경기.인천에 취업”<경기연구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우리나라에 취업한 전체 비전문 외국인력의 47% 이상은 경기도와 인천 지역에 취업하고 있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