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지방해양수산청, 30일 ‘연안정화의 날’ 해양폐기물 수거 실시

인천지방해양수산청, 30일 ‘연안정화의 날’ 해양폐기물 수거 실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지방해양수산청은 오늘(30일) 연안 정화의 날을 맞아 인천해역 관리 사각지대인 송도8공구 호안 일대에서 해양쓰레기 수거 행사를 실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해수청은 해양쓰레기 문제의 심각성을 국민에게 알리고, 해양쓰레기 정화 활동을 일상적인 생활로 정착시키고자 해양쓰레기 수거 행사를 펼쳤습니다.

송도8공구 호안 주변은 조류의 영향으로 퇴적 폐기물이 쌓이는 곳으로 선박에서 버린 것으로 추정되는 폐어망, 폐밧줄 등과 폐원목, 폐스티로폼이 산재되어 만조시 다시 바다로 흘러나가 선박통항의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로 작용될 수 있는 곳 입니다.

인천해수청은 작업 여건의 특성상 폐기물수거 전문업체인 호림에서 폐원목·폐밧줄 절단 작업 등을 실시한 뒤 해양수산 유관단체에서 송도8공구 주변에 버려진 해양쓰레기와 조류를 타고 밀려 온 폐스티로폼 등을 수거했습니다.

인천해수청 관계자는 “환경개선 활동을 매월 지속적으로 추진함에 따라 연안 정화활동에 대한 국민 인식이 개선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민들이 해양쓰레기 되가져오기를 적극 실천하고, 바다를 가꾸고 보전하는 활동에 많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 드린다” 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계양구 생활공감 모니터단 이웃돕기 성금 기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계양구 생활공감 모니터단(대표 남명순)은 계양구청 나눔장터에서 1년 이상 활동하여 얻은 수익금을 계양구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