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하나금융그룹 청라 디지털 비전 선포식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 7번째), 함영주 KEB하나은행장(6번째),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8번째), 정수진 하나카드 사장(5번째), 윤규선 하나캐피탈 사장(9번째) 등 관계사 CEO들이 디지털로 미래를 잇는 기념식을 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 제공>

하나금융그룹 청라 디지털 비전 선포식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하나금융그룹은 인천 청라국제도시 하나금융그룹 통합 데이터센터에서 30일 그룹 전체 관계사 대표이사 및 임원들이 모여 ‘디지털 비전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하나금융그룹은 ‘디지털 비전 선포식’에서 미래에 그룹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손님 중심의 데이터 기반 정보회사’로 설정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한 ‘디지털 컬처 코드’도 선포했습니다.

김정태 회장은 “디지털 격변 시대에도 ‘손님의 기쁨’이라는 금융업의 본질은 바뀌지 않는다”며 “디지털 비즈니스의 중심은 결국 사람, 즉 휴매니티(Humanity)”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공간과 사람, 일하는 방식을 바꿔 디지털 비전 달성의 초석이 될 청라드림타운을 중심으로 모든 직원이 디지털 인재가 돼 스타트업 기업과 같이 도전하고 민첩히 움직여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전통적 금융을 넘어 생활 속 불편을 해소해 주는 생활금융플랫폼(Life Platform) 역할 강화 ▶글로벌 네트워크에서의 디지털 강화 ▶새로운 수익원 창출과 채널 전환으로 디지털 채널 비중을 전체의 40%까지 확대한다는 3가지 전략을 제시했습니다.

하나금융그룹은 조직개편도 단행했습니다.

KEB하나은행 내 ▶디지털 전환 특임조직 신설 ▶데이터전략부 신설 ▶업무 프로세스 혁신부서를 본부로 격상 ▶자산관리 서비스의 전문화 및 대중화를 위해 WM(자산관리)부문을 격상하는 내용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 동인천역 북광장서 라돈 측정 캠페인…내년 측정기 143대 구입해 무료 대여 추진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오는 21일 동인천역 북광장에서 환경단체와 기업과 함께 ‘실내공기 라돈 저감 캠페인’ 행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