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라트비아.에스토니아와 경제협력 액션플랜 합의
박신환 도 경제노동실장이 라트비아 투자개발청 안드리 오졸스 청장과 액션플랜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경기도>

경기도, 라트비아.에스토니아와 경제협력 액션플랜 합의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에스토니아와 라트비아 등 유럽 발트 2개국과 구체적 경제협력 실행 방안에 합의했습니다.

도에 따르면, 박신환 도 경제노동실장을 단장으로 한 경기도대표단은 지난 1일 라트비아 투자개발청 안드리 오졸스 청장과, 2일에는 에스토니아 경제통신부 빌리아 루비 차관을 만나 경제협력 액션플랜에 합의했습니다.

이번 액션플랜은 지난 2월 에스토니아와 라트비아 대통령과 각각 합의한 업무협약에 대한 후속조치입니다.

도는 이번 합의에 따라 내년 1월 쯤 라트비아와 에스토니아 양 지역과 도내 기업진출 지원을 위한 가상 소통채널, 즉 기업지원데스크를 설치할 예정입니다.

기업지원데스크는 해당 지역 기업의 상대 지역 진출시 필요한 정보와 문의에 대한 답변제공과 기업 매칭을 지원하게 됩니다.

앞서 도는 라트비아와의 액션플랜 체결을 앞두고 라트비아 투자개발청에서 현지 25개 기업이 참가한 가운데 투자설명회를 열고 경기도의 스타트업과 기업지원 방안에 대해 안내했습니다.

또, 유럽 디지털 선도국가인 에스토니아와는 블록체인 관련 콘텐츠와 기술 공유를 위한 국제행사에 상호 참여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박신환 실장은 “두 국가와의 경제협력 액션플랜 체결로 경기도 기업의 유럽시장 진출 전망도 밝아졌다”며 “기술과 인적 교류에 그치지 않고 실질적인 경제협력관계를 이룰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교류증진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이재명 셀프 SNS 투표 “경찰 주장에 공감한다” 81%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주가 이재명 경기지사의 아내 김혜경 씨라는 경찰 수사결과 이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