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중구, 다음달 21일까지 주민등록 사실조사 추진
중구청 전경사진

인천 중구, 다음달 21일까지 주민등록 사실조사 추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중구는 다음달 21일까지 ‘2018년 4/4분기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고 오늘(5일) 밝혔습니다.

이번 조사는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을 정확히 일치시켜 주민생활 편익을 증진하고 효율적 행정업무 처리를 위해 실시됩니다.

조사대상은 ▲제3자로 부터 거주불명등록이 요청된 자 ▲주민등록을 하지 않거나 사망 후 주민등록이 말소되지 않은 자 ▲주민등록표의 기재내용과 가족관계등록부 기재내용이 상이한 자 ▲위장전입 및 미 거주 의심

사실조사 결과 무단전출자, 허위신고자, 미신고자는 기한 내 주민등록 신고를 정확히 하지 않으면 최고, 공고 등의 절차를 거쳐 직권조치 할 예정이며 거주 불명등록자는 재등록 하도록 안내할 계획입니다.

또 주민등록상 거주불명등록자 등 과태료 부과대상자가 자진 신고해 주민등록 사항을 정리할 경우, 과태료 처분대상자의 경제적 사정 등을 고려해 과태료 부과금액의 최대 3/4까지 경감조치키로 했습니다.

중구 관계자는 “주민등록 사실조사가 차질 없이 이뤄질 수 있도록 기간 중 세대 방문 시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주민들의 관심과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 동인천역 북광장서 라돈 측정 캠페인…내년 측정기 143대 구입해 무료 대여 추진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오는 21일 동인천역 북광장에서 환경단체와 기업과 함께 ‘실내공기 라돈 저감 캠페인’ 행사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