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 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소생태계 조성한다…올해 말까지 완료
올해 말까지 인천 문화예술회관 옥성에 조성될 예정인 도심 속 소생태계, 비오톱 조성 계획.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 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소생태계 조성한다…올해 말까지 완료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문화예술회관 옥상에 약 1천700㎡규모의 소생태계, 비오톱이 조성됩니다.

예술회관 옥상부가 환경부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국비 포함 4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올해 말까지 완료될 예정입니다.

인간과 동식물 등 다양한 생물종의 공동 서식장소를 뜻하는 비오톱은 도심에 존재하면서 지역 생태계 향상에 기여하는 작은 인공물이나 자연물입니다.

인천시 관계자는 “비오톱 공간을 소생물들의 서식처는 물론 공원 이용객들이 녹색쉼터와 환경교육의 장소로 활용할 수 있도록 개방할 계획”이라고 설명했습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 서구-인천시교육청, 교육혁신지구지정 협약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서구는 오는 2023년까지 5년간 교육혁신지구로 지정돼 일반·교육자치의 협력이 강화되고 지역사회를 기반으로 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