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중국에 서버 두고 1천억 대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 운영한 일당 경찰 적발
부천 오정경찰서 <사진=경인방송 D.B>

중국에 서버 두고 1천억 대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 운영한 일당 경찰 적발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중국에 서버를 두고 1천억원대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 5개를 운영한 일당이 경찰에 적발됐습니다.

경기도 부천 오정경찰서는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로 42살 A씨 등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 운영자 2명을 구속하고 27살 B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경찰은 또 A씨에게 대포통장을 수집해 건넨 폭력조직원 33살 C씨 등 2명도 전자금융거래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A씨 등 4명은 지난 2010년 11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중국에 서버를 둔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 5개를 운영하며 회원 1만 9천 600여명으로 부터 도박자금 1천억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사이트 회원들을 상대로 각종 스포츠 경기의 승패를 예측하게 한 뒤 베팅금을 받아 챙겼습니다.

A씨는 중국과 한국을 오가며 불법 스포츠토토 사이트를 운영했고, 평소 알던 C씨로부터 대포통장 26개를 사들여 도박자금을 관리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북 대표단, 판교 테크노밸리·경기농기원 방문…내일 경기도 국제학술회의 참석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앵커) 리종혁 조선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 부위원장 등 북한 대표단 5명은 오늘(15일) 판교 테크노밸리와 경기도농업기술원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