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208개 부서.기관 대상 채용실태 전수감사
김용 경기도 대변인. <사진= 경기도>

경기도 208개 부서.기관 대상 채용실태 전수감사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최근 비정규직의 정규직화 과정에서 고용세습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가 내년 1월 말까지 도청과 직속기관 186개 부서와 22개 산하 공공기관 전체를 대상으로 특혜 채용실태 전수감사를 실시합니다.

김용 경기도 대변인은 오늘(6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경기도와 공공기관 특혜 채용 실태 특별감사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도는 감사관실 7개반 32명으로 자체 감사반을 편성해 내년 1월 31일까지 85일 일정으로 전수 조사를 벌일 예정입니다.

김용 대변인은 “이번 채용비리 감사는 앞서 지난 1일 정부가 발표한 ‘공공기관 채용비리 근절 추진단’과 연계해 실시하지만 감사 대상과 범위가 더 넓다는 것이 특징”이라고 말했습니다.

감사내용은 ▲친인척 특혜채용과 고용세습 ▲채용계획의 사후.자의적 변경 ▲평가점수 조작 ▲서류.면접위원의 이해관계 ▲특채 시험방식의 적정성 ▲법정 절차 생략 등입니다.

도는 감사기간 헬프라인 신고, 공직자 부조리 신고, 채용비리 신고센터 전용전화(031-8008-2691) 등 다양한 비리제보 창구를 운영할 방침입니다.

도는 특혜 채용비리 적발 시에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해 비리 관련자에 대한 엄중 처벌과 함께 전환 취소까지 할 계획입니다.

kds@ifm.kr

Check Also

창작뮤지컬 ‘다산 정약용, 하피첩의 귀향’ 남양주 무대에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실학박물관은 다산해배와 목민심서 저술 200주년을 기념해 창작뮤지컬 ‘다산 정약용, 하피첩의 귀향’을 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