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롯데홈쇼핑과 해외 판로개척 사업지원 위한 중소기업 수출진흥 업무협약 체결
인천항만공사는 롯데홈쇼핑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롯데홈쇼핑과 해외 판로개척 사업지원 위한 중소기업 수출진흥 업무협약 체결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호주 시드니 힐튼호텔에서 오늘(6일) 개최된 ‘2018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에서 롯데홈쇼핑과 ‘해외 판로개척 사업지원을 위한 중소기업 수출진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인천항만공사는 ‘2018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 공동 주관기관으로 협약을 통해 롯데홈쇼핑이 보유한 해외바이어 네트워크를 활용해 유망 중소 수출기업 수출 진흥과 이를 통한 국적선사 실적제고와 인천항 물동량 증대를 위해 3년간 상호협력체계를 공고히 하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협약에 따라 3년간 인천항만공사가 3억원을 롯데홈쇼핑이 12억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운영하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에 출연키로 했습니다.

특히 인천항만공사는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개척 사업의 공동 주관을 통해 유망 중소기업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국가경제 성장동력 및 새로운 수출저변 확충에 기여한다는 방침입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국내 유망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고 인천항 물동량 증대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과 상생과 동반성장을 통해 공기업으로써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 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 중구 고액·상습 체납자 18명 명단 구 홈페이지에 공개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중구가 오늘(15일) 고액·상습 체납자 18명의 명단을 구 홈페이지공개했습니다. 공개 대상은 올 1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