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양진호 “잘못 인정한다. 진심으로 사죄”…경찰, 내일쯤 구속영장 신청할 듯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7일 긴급체포돼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됐다.

양진호 “잘못 인정한다. 진심으로 사죄”…경찰, 내일쯤 구속영장 신청할 듯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앵커)

회사 직원을 폭행하고 수련회에서 엽기행각을 벌이는 등 국민적 공분을 산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오늘 경찰에 긴급 체포됐습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으로 압송돼 현재 조사가 진행중인데요.

자세한 소식 구민주 기자가 보도해드립니다.

(기자)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성남시 분당구 한 오피스텔 주차장에서 경찰에 체포된 시간은 오늘 낮 12시 10분쯤.

신병을 확보한 경찰은 오후 3시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로 압송했습니다.

포토라인에 선 양 회장은 직원을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된 지 8일 만에 체포됐는데 할 말이 없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잘못을 인정한다며 사과했습니다.

[녹취/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

“공분을 자아낸 것을 진심으로 사죄드린다. 제 잘못을 인정한다. 잘못했다”

그동안 무엇을 했냐는 질문에는 “회사와 관련돼 수습할 부분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혐의가 많은데 인정하느냐, 피해자들에게 할 말이 있냐는 물음에는 고개를 숙인채 곧바로 조사실로 향했습니다.

앞서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형사 합동수사팀은 양 회장을 체포하고, 주거지와 오피스텔 등에 대한 추가 압수수색을 진행했습니다.

양 회장에 대한 체포영장은 어제 발부가 됐는데, 폭행과 강요 등 혐의뿐만 아니라 마약 혐의도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양 회장이 소환에 불응할 수 있다고 판단하고, 양 회장에 대한 체포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 양 회장이 받고 있는 혐의는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을 포함해 모두 6개인데요.

경찰 조사 진행 과정에서 더 많은 혐의와 피해자가 새롭게 드러날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습니다.

경찰은 우선 지금까지의 조사결과 등을 토대로 빠르면 내일 쯤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경인방송 구민주입니다.

kumj@ifm.kr

Check Also

이재명 “평화 번영의 길, 더 굳게 다지고 더 넓게 열겠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도 차원의 남북교류협력사업 첫 합의사항인 ‘아시아 태평양 평화와 번영을 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