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의정부에 경기도청소년자립지원관 내일 개관

의정부에 경기도청소년자립지원관 내일 개관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내 위기 청소년들의 주거안정과 안정적 자립을 지원할 ‘경기도청소년자립지원관’이 내일(9일) 의정부시 녹양동에 문을 엽니다.

이 곳은 만 24세 이하 위기 청소년들이 주거안정과 독립적 생활을 위한 자립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습니다.

위기 청소년들의 개별 거주지를 주기적으로 방문해 사례관리를 실시하고, 청소년들이 안정된 주거공간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주거비와 생필품을 지원합니다.

또, 각종 상담.의료 서비스 지원, 취업지원과 독립생활기술교육, 지역자원·후원 연계 등의 서비스도 지원합니다.

장기적으로는 LH의 주거취약계층 주거지원 사업이나 청년 전세임대사업 등과도 연계해 청소년이 지속가능한 주거안정을 통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습니다.

김복자 도 복지여성실장은 “경기도청소년자립지원관의 맞춤형 자립지원서비스가 위기에 처한 청소년들의 안정적 성인기 진입을 향한 가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이권재 “경제가 어려울수록 소통해야”…오산상공회의소 조찬세미나 개최

[경인방송=김장중 기자] 경기도 오산상공회의소가 오늘(21일) ‘FUN 리더십으로 FUN FUN 한 조직 만들기’ 조찬세미나를 개최했습니다.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