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 매주 목요일마다 수원서 반려견 입양행사 개최
경기도청사 전경. <사진= 경인방송 DB>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 매주 목요일마다 수원서 반려견 입양행사 개최

[경인방송=한준석 기자]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오늘(8일)부터 매주 목요일 마다 수원 올림픽공원 반려견놀이터와 광교호수공원 반려견놀이터에서 ‘반려견 입양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행사는 ‘반려동물을 사지 않고 입양하는 문화를 만들겠다’는 민선 7기 경기도의 반려동물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됐습니다.

입양행사는 첫째 주와 셋째 주 목요일엔 광교호수공원, 둘째 주와 넷째 주 목요일은 수원 올림픽공원 반려견놀이터에서 진행하는 방식으로 운영됩니다.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도에서 직영하는 도우미견 육성 전문기관으로, 등물등록을 마친 반려견들을 필요한 가정에 입양해주고 있습니다.

그러나 센터가 도심과 떨어진 화성시 마도면 산업공단 근처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있어왔습니다.

이에 센터는 매주 목요일 가장 번화한 지역이자 교통의 요지인 광교 신도시와 수원시청 인근 반려견놀이터에서 입양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방문객들은 입양신청서를 작성하고 면접을 거쳐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으면 현장에서도 반려견 입양이 가능합니다.

센터는 입양사업과 함께 정기적인 입양 캠페인을 진행해 유기견에 대한 사회인식 개선에 앞장선다는 계획입니다.

hjs@ifm.kr

Check Also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 우체국쇼핑몰서 연말할인 판촉전…최대 10%↓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농식품유통진흥원은 다음 달 19일까지 한 달간 우체국쇼핑몰 내 경기도지사인증 ‘G마크 특별관’에서 연말맞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