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시, 뷔페 등 대형음식점 300여 곳 대상 민ㆍ관 합동 위생 점검

인천시, 뷔페 등 대형음식점 300여 곳 대상 민ㆍ관 합동 위생 점검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오는 22일부터 다음 달 20일까지 면적 500㎡ 이상의 대형음식점 300개소를 대상으로 민ㆍ관 합동점검을 실시합니다.

점검항목은 음식물 재사용 여부와 유통기한 경과제품 조리ㆍ판매행위, 미등록ㆍ미표시 제품 사용 여부 등입니다.

위반사항이 적발될 경우 시정명령과 영업정지, 과태료 부과 등의 행정처분이 내려집니다.

hlight@ifm.kr

Check Also

인천시, 일하는 청년에 목돈 1천만 원 안긴다…’청년통장’ 6월 10일까지 신청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는 청년근로자의 목돈 마련을 돕는 ‘드림 For 청년통장’ 참여자를 오는 28일부터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