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양진호, 대마 ‘양성’ 필로폰 ‘음성’… 경찰, 필로폰 투약 혐의 계속 수사할 것
체포된 양진호 회장이 경기지방남부경찰청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조유송 기자>

양진호, 대마 ‘양성’ 필로폰 ‘음성’… 경찰, 필로폰 투약 혐의 계속 수사할 것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웹하드 카르텔’의 정점에서 불법 음란물 유통을 주도한 혐의로 구속 송치된 양진호 한국미래기술회장 마약검사에서 일부 양성 반응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은 양 회장으로부터 채취한 모발 등에서 대마초는 ‘양성’, 필로폰은 ‘음성’ 반응이 나왔다는 마약검사 결과를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사이버, 형사 합동수사팀에 전달했습니다.

양 회장은 앞선 경찰 조사에서 대마초를 피운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했지만, 필로폰 투약 혐의에 대해서는 진술을 거부해 사실상 부인했습니다.

하지만 경찰은 필로폰의 경우 투약시기가 1년이 지나면 마약검사로는 투약 여부를 확인할 수 없는 만큼 이에 대한 수사를 계속 이어나가겠다는 방침입니다.

한편 경찰은 지난 16일 정보통신망법 및 성폭력처벌법 위반, 상습폭행, 강요 등 혐의로 구속된 양 회장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 1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내년도 국비 역대 최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