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 ‘제2회 좋은 일자리 포럼’… 중앙과 지방 일자리 ‘협치’하자
<사진=수원시 제공>

수원 ‘제2회 좋은 일자리 포럼’… 중앙과 지방 일자리 ‘협치’하자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중앙, 지방정부가 한자리에 모여 좋은 일자리 창출 방안을 모색하는 ‘제2회 좋은 일자리 포럼’이 오늘(20일) 경기도 수원 노보텔앰배서더호텔에서 열렸습니다.

수원시가 지난해 처음 마련한 좋은 일자리 포럼은 정부와 학계, 민간 일자리 전문가, 지방자치단체장, 시민 등이 참여해 일자리 정책 성과를 공유하고 일자리 창출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입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환영사를 통해 “지방정부와 중앙정부가 머리를 맞대고 소통하며 풀어가는 일자리 정책 협치 모델을 모색해보자”고 제안했습니다.

‘일, 사람다운 삶, 나라다운 나라’를 주제로 특강을 한 이목희 일자리위원회 부위원장은 고용 부진의 원인으로 베이비붐 세대의 자녀세대의 노동시장 대거 진입, 예산이 반영된 의미 있는 민간 일자리 정책 부족 등을 꼽았습니다.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함께하는 지속가능 일자리 정책 방향’을 주제발표 한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은 “중앙정부 중심의 일자리 정책에서 벗어나 중앙과 지방정부가 정책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게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박승원 광명시장과 윤화섭 안산시장, 김삼호 광주 광산구청장, 한범덕 청주시장은 일자리 정책 우수사례를 발표했습니다.

이어진 주제별 세션에서 박윤환 경기대 행정학과 교수는 “특히 지역 일자리 창출 정책의 최대 수혜자인 지방정부는 적극적으로 지역 내 사회서비스 산업을 육성하고 성장시켜 고용을 늘리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수원시는 이번에 나온 제안을 일자리위원회를 통해 중앙정부에 건의할 계획입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 1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내년도 국비 역대 최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