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최대호 안양시장 ‘세월호 참사 후 술자리’ 논란 관련 경찰 출석
안양동안경찰서 <사진=경인방송 D.B>

최대호 안양시장 ‘세월호 참사 후 술자리’ 논란 관련 경찰 출석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최대호 안양시장이 ‘세월호 참사 후 술자리’ 논란과 관련해 오늘(20일) 경찰에 출석했습니다.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는 오늘 오전 11시부터 5시간 가량 최 시장이 피고발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최 시장이 조사를 받고 갔다”면서도 “그 외 수사 내용에 대해서는 알려줄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최 시장은 세월호 참사 직후 제주도를 갔다는 논란과 관련해 허위사실공표 등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고발됐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2019년 2월 22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긴급 알림] ■수도권 내일(23일)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마스크 착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