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재능대, 실내건축과 학생들 인천시 주최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인천재능대학교 실내건축과 학생들이 인천시가 주최한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재능대학교 제공>

인천재능대, 실내건축과 학생들 인천시 주최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 공모전 최우수상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재능대학교(총장 이기우)는 실내건축과 학생들이 인천시가 주최한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오늘(22일) 밝혔습니다.

인천시는 주민들의 저층주거지 재생사업에 대한 참여를 높이고 일상생활과 밀접한 창의적 주거지 재생 아이디어를 발굴해 주민 주도의 주거지 재생추진 및 사업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저층주거지 주거환경개선 아이디어를 공모했습니다.

인천재능대 실내건축과 1학년에 재학 중인 김희영·윤희구·장수연 학생은 ‘시니어 건축장인이 간다’는 주제로 건축현장에서 은퇴한 건축기술자를 활용한 도시재생 실행방안을 아이디어로 내놨습니다.

이들은 저밀도주거지 도시재생은 대기업 형태의 건설회사가 참여하는데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소규모 건축그룹 중심으로 진행하여 도시재생이 안정적으로 지속될 수 있는 기반 마련이 필요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이에따라 현역에서 은퇴한 건축장인을 중심으로 베이비부머 세대의 신중년과 실업난에 처한 젊은이들이 도시재생에서 취·창업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 조성에 착안했습니다.

또 도시재생에 참여하는 건축 기술자 활동 거점으로 철물점을 활용함으로써 쇠락해가는 골목상권을 살리는 방안도 제시했습니다.

한편, 아이디어 공모작은 노후 저층주거지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민선7기 인천시의 핵심 공약 사업인 ‘더불어 마을’과 연계하여 사업대상지 발굴과 사업계획 과정에 활용될 예정입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안전보건공단 중부지역본부, 주안국가산업단지서 안전점검의 날 행사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안전보건공단 중부지역본부(본부장 이준원)는 오늘(11일) 주안국가산업단지에서 사망사고 다발 설비 보유·사용 사업장을 대상으로 ‘제273차 안전점검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