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문화 / (사)행복공장·연극공간 해, 내일 인천 올림픽기념국민생활관서 청각장애인 대상 즉흥 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 무료 공연

(사)행복공장·연극공간 해, 내일 인천 올림픽기념국민생활관서 청각장애인 대상 즉흥 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 무료 공연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사)행복공장(이사장 권용석)과 ‘연극공간 해’가 내일(24일) 오후 2시 인천 올림픽기념국민생활관 소강당에서 청각장애인을 위한 즉흥 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을 공연합니다.

‘나의 이야기 극장’은 청각장애인이 수화로 하는 개인 이야기를 무대 위 배우들과 연주자가 즉석에서 연극과 음악으로 표현하는 즉흥 연극 형식으로 관람비는 무료입니다.

이번 공연을 진행하는 연극공간 해는 1997년에 설립된 우리나라 최초의 즉흥연극 전문극단으로, 국내에서 공연 경험이 가장 많을 뿐 아니라 최고 수준의 공연을 하는 극단입니다.

행복공장과 ‘연극공간 해’는 지난 8월부터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의 후원을 받아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다섯 차례 공연을 했으며 이번 공연이 마지막입니다.

평소 연극을 접하기 어렵고 일반인들과 소통할 기회가 많지 않은 청각장애인들에게 색다른 재미와 감동을 주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행복공장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02-6084-1016, hf1016@hanmail.net)

riverpress@ifm.kr

Check Also

2019년 2월21일 인천모바일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인천시, 2022년까지 ‘장기미집행 공원시설` 활용해 공원비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