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검찰, ‘혜경궁 김씨’ 의혹 김혜경씨 휴대전화 찾으려 자택 압수수색(속보)
이재명 지사 부인 김혜경씨가 '혜경궁김씨' 트위터 계정 논란과 관련해 경찰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 구민주 기자>

검찰, ‘혜경궁 김씨’ 의혹 김혜경씨 휴대전화 찾으려 자택 압수수색(속보)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검찰이 이른바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사건과 관련해 이재명 경기지사의 아내 김혜경 씨의 휴대전화를 찾기 위해 오늘(27일) 자택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원지검 공안부는 오늘 오전 9시부터 수사관을 보내 이 지사 자택을 압수수색하고 있습니다.

또 이 지사의 경기도청 집무실 압수수색도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번 압수수색은 ‘혜경궁 김씨’ 사건과 관련해 현재 사라진 것으로 알려진 김씨 명의의 아이폰을 회수하기 위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 생활적폐 청산. 공정 경기 실현한다”…경기도, 민관협치 특별위 구성

[경인방송=조유송 기자]   (앵커) 경기도가 도정 핵심 가치인 ‘공정한 경기’를 위해 민.관이 참여하는 ‘생활적폐 청산.공정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