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동구, 에너지 취약계층 에너지바우처 지원 신청 받아
동구청 청사 전경 <동구청 제공>

동구, 에너지 취약계층 에너지바우처 지원 신청 받아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시 동구는 내년 1월말까지 에너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에너지 바우처 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오늘(27일) 밝혔습니다.

에너지 바우처란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는 이용권을 제공하는 것입니다.

신청대상은 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 수급자 중 65세 이상 노인, 6세 미만의 영유아, 장애인, 임산부, 중증질환자, 희귀난치성 질환자를 포함하고 있는 가구가 대상입니다.
지원기간은 내년 5월말까지로 1인가구는 8만6천원, 2인가구는 12만원, 3인이상 가구는 14만5천원이 지원됩니다.

지원금은 전기나 도시가스 고객번호를 입력해 요금을 차감하는 방식 또는 실물카드인 국민행복카드를 발급 받아 에너지 구매비용을 직접 결제하는 방식을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신청은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접수하면 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경제과(032-770-6392)나 에너지바우처 콜센터(1600-3190)에서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구 관계자는 “올해부터는 중증질환자, 희귀난치성 질환자가 지원 대상에 추가돼 신청이 누락되지 않도록 안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바우처 제공으로 추운 겨울철 에너지 취약계층이 좀 더 따뜻한 겨울을 보내실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총체적 위기’ 인하대 정상화 요구 “한진그룹 총수 일가 갑질 경영 청산해야”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앵커) 인하대학교를 둘러싼 한진그룹 총수 일가의 논란과 관련해 갑질 경영 청산을 촉구하는 토론회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