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신장 장애 일본인, 의료 관광 목적으로 미추홀구 방문
인천재활의원 <미추홀구 제공>

신장 장애 일본인, 의료 관광 목적으로 미추홀구 방문

[경인방송=강신일 기자] 인천 미추홀구는 신장 장애를 앓고 있는 일본인이 의료 관광을 목적으로 오는 30일 미추홀구를 방문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업은 신장장애인의 여행 투석을 지원하는 일본 스기노키 클리닉과 주안동 소재 모퉁이복지재단 인천재활의원이 업무 협약을 통해 진행됐습니다.

인천재활의원은 전국 유일의 신장장애인 의료재활시설로 지난 2003년부터 신장장애인을 위한 투석과 의료재활서비스, 사회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특히 이번 방문에는 일본 오사카에 위치한 신장장애인 투석 전문기관인 아카가키 클리닉 관계자도 동행해 일본 전역 신장장애인 여행 투석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교류 방안도 논의할 예정입니다.

또 단순히 신장장애인 여행 투석뿐만 아니라 미추홀구와의 교류를 통해 서울 중심의 관광에서 벗어나 인천 중심의 관광과 쇼핑, 문화체험 등이 가능할 수 있도록 연계 프로그램도 마련할 방침입니다.

riverpress@ifm.kr

Check Also

[경인방송=문희봉 기자] ‘경인방송! 인천을 듣습니다’ iFM(90.7 MHz) 모바일뉴스 [인천소식] ■학교급식 ‘대란’은 없었다… 비정규직 연대회의-인천시교육청, 교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