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사회 / 공지영 “심상대 작가에게 과거 성추행 당해”
공지영 작가 페이스북 갈무리

공지영 “심상대 작가에게 과거 성추행 당해”

[경인방송=김성민 기자]

공지영 작가가 심상대 작가에게 성추행을 당한 적이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공 작가는 오늘(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심 작가의 신간 ‘힘내라 돼지’에 관한 글을 링크하며 “내 평생 단 한번 성추행을 이 자에게 당했다”고 적었습니다.

공 작가는 “그 때 술집에 여러 명이 앉아 있었는데 테이블 밑으로 손이 들어오더니 망설임없이 내 허벅지를 더듬었다”며 “그 즉시 자리에서 일어나 고함치고 고소하려는 나를 다른 문인들이 말렸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 때도 그들이 내게 ‘그러면 너만 시끄러워져’라고 했다”며 “우정이라 생각해 받아들였는데 결국 그들도 내 곁에 없다”고 썼습니다.

심 작가는 1990년 등단해 2001년 제46회 현대문학상, 2012년 제6회 김유정문학상 등을 받은 중견작가입니다.

그는 2015년 내연관계인 여성을 폭행하고 차에 감금하려 한 혐의(특수상해 등)로 징역 1년을 선고받아 감옥살이를 했습니다.

icarus@ifm.kr

Check Also

수원시, 한파 대책 ‘온기텐트’ ‘온열의자’ 설치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경기도 수원시가 겨울철 한파로 인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종합대책을 수립해 시행합니다. 수원시는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