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수원 상가건물 화재 내일 합동감식…지하 환풍구서 발화 추정
수원시 팔달구 골든프라자 상가건물 화재 <사진=조유송 기자>

수원 상가건물 화재 내일 합동감식…지하 환풍구서 발화 추정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어제(30일) 오후 경기 수원에서 발생한 상가건물 화재사고의 원인을 밝히기 위해 경찰이 관계기관과 합동 감식에 나섭니다.

경기 수원서부경찰서는 내일(2일) 오전 10시 30분쯤 수원 골든프라자 화재현장에서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고용노동부, 경찰, 소방당국 등으로 감식반을 꾸리고 감식을 벌입니다.

지상 11층 지하 5층 규모의 건물에서 발생한 화재는 지하에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지하 1층 환풍구 쪽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최종 감식 결과가 나오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앞서 어제 오후 4시 14분쯤 지상 수원 골든프라자 건물에서 불이 나 4시간 40여 분만에 꺼졌습니다.

이번 화재로 67명의 부상자가 생긴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중 호흡 정지 상태로 1층에서 발견된 10대 여성 1명은 병원 이송 중 호흡을 되찾았으나, 현재 의식을 회복하지 못한 채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2018년 12월 10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90.7MHz) 모바일 뉴스 [경기 뉴스] ■경기도 내년도 국비 역대 최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