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군 장병에 공급…경기도, 전국 첫 시범 실시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군 장병에 공급…경기도, 전국 첫 시범 실시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접경지역 친환경 지역농산물을 군 급식에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도는 내년부터 포천 지역 군 부대를 대상으로 ‘지역농산물 군 급식 사업’을 시범 실시하기로 하고, 내년도 본예산에 도비 16억2천여만 원을 편성했다고 밝혔습니다.

군 장병들에는 친환경 지역농산물로 만든 급식을 제공하고, 접경지역 농가들에게는 안정적인 소득 확보를 제공하겠다는 취지입니다.

도는 시범사업을 통해 포천시 일대 군 급식부터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공급 체계로 전환한 뒤, 접경지역을 중심으로 시스템을 단계적으로 확대할 방침입니다.

시행 첫해에는 포천 지역 군부대에 공급되는 지역농산물 비율을 70%까지 끌어올리고, 참여농가 1천700여명을 육성해 지역농산물 군 급식 공급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계획입니다.

도는 포천 지역 내 친환경 지역 농산물을 군부대에 우선 공급하고 부족한 수량은 ▲포천지역 일반농산물 ▲접경지역 친환경농산물 ▲접경지역 일반농산물 등의 순으로 보충 공급할 예정입니다.

도는 포천 지역 시범사업의 성과를 반영, 친환경 지역농산물의 군 급식 공급 체계를 도 전역으로 확대할 방침입니다.

김성년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군과 지역민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군납체계가 구축됨으로써 지역 경제도 활성화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지난해 접경지역 군납조합 농산물 공급액 463억여 원 중 지역농산물 공급액은 153억여 원으로 전체의 33%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

kds@ifm.kr

Check Also

2019년 5월 23일 경기모바일

[경인방송=보도국 기자] ‘경인방송! 경기를 듣습니다’ iFM 90.7MHz 모바일뉴스 [경기 뉴스] ■땅에 파묻고 하천에 흘려보내고…도, 불법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