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이재명 지사, 수원 골든프라자 화재 진압 25명 ‘도지사 표창’
수원시 팔달구 골든프라자 상가건물 화재 <사진= 경기도소방재난본부 제공>

이재명 지사, 수원 골든프라자 화재 진압 25명 ‘도지사 표창’

[경인방송=배수아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는 지난달 30일 발생한 수원 골든프라자 화재와 관련해 현장 소방대원 10명과 의용소방대 10명, 지휘통제 관계자 5명 등 25명에게 도지사 표창을 수여하기로 했습니다.

이 지사는 오늘 오전 SNS에 올린 ‘1300만 도민을 대신해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단 한 명의 사망자 없이 4시간 반 만에 화재가 진압된 것은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준 도민들과 투철한 사명감을 지닌 소방대원 여러분 덕분”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신속한 출동과 정확한 상황판단 그리고 거침없는 구조, 진압 활동을 벌인 소방대원 여러분이 정말 자랑스럽고 존경스럽다”라며 “1300만 도민을 대신해 여러분께 마음을 담은 표창 포상으로 감사와 격려의 뜻을 전하려 한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정부의 가장 큰 의무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것”이라며 “이를 위해 경기도는 소방인력 확충은 물론 대원들의 철저한 사전훈련 체계, 장비 교체, 근무환경 개선 등을 빈틈없이 살피고 지원할 것이다”라고 밝혔습니다.

도는 연말까지 올 한해 도민 안전을 위해 수고한 화재진압대원, 구조대원, 구급대원 각 3명을 선발해 표창과 격려금을 수여한다는 방침입니다.

이 지사는 앞서 지난달 29일 소방공무원에 대한 도지사 포상 비율을 현재 5.5%에서 2019년 6%, 2020년 7%까지 확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30일 오후 4시 14분쯤 수원에 위치한 대형 상가건물 골든프라자에서 불이 나 56명이 연기를 들이마시는 등 부상을 입었습니다.

sualuv@ifm.kr

Check Also

경기도내 구급차 병원성세균 검사…”이상없다”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도내 34개 소방서에서 운영되고 있는 237대의 119 구급차에 대한 병원성세균 오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