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인천 / 인천항만공사, 경영진과 직원간 소통강화 위해 ‘청년이사회’ 발족
인천항만공사는 접견실에서 공공혁신을 구현하고 경영진과 직원간 소통강화를 위해 ‘청년이사회’를 발족하고 임명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인천항만공사 제공>

인천항만공사, 경영진과 직원간 소통강화 위해 ‘청년이사회’ 발족

[경인방송=최상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오늘(3일) 접견실에서 공공혁신을 구현하고 경영진과 직원간 소통강화를 위해 ‘청년이사회’를 발족하고 임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청년이사회’ 발족은 젊은 세대의 경영참여를 통해 신선하고 혁신적인 조직문화를 구현하고 상향식 의사결정기구 운영으로 경영진과 소통채널로 활용하기 위해 구성됐습니다.

청년이사는 과장급 이하 직원 6명으로 구성됐으며 앞으로 1년간 활동하게 됩니다.

청년이사는 정부 국정과제를 선도하는 혁신적 아이디어 제안, 업무 프로세스 개선 등 경영전반에 관한 개선, 조직 내 잘못된 관행이나 문화 개선을 위한 제안 등 아이디어 창구 역할과 함께 경영진과 직원간 소통채널 역할을 수행하게 됩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청년이사회를 통해 미래의 리더를 육성하고 신선한 아이디어를 적극 반영하여 기관 전체에 혁신적인 조직문화가 정착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scchoi@ifm.kr

Check Also

인천시, 도화지구 악취 규명위해 집중모니터링

[경인방송=한웅희 기자]   인천시 미추홀구 도화지구의 악취 원인규명을 위해 인천 보건환경연구원이 집중 모니터링을 실시합니다. 오늘(24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