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보도국 / 경기 / 검찰, 4일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관련 김혜경씨 조사
이재명 지사 부인 김혜경씨가 '혜경궁김씨' 트위터 계정 논란과 관련해 경찰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 구민주 기자>

검찰, 4일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관련 김혜경씨 조사

[경인방송=구민주 기자]

경찰이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08_hkkim)의 소유주로 지목한 이재명 경기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검찰 조사를 받습니다.

사건을 수사 중인 수원지검 공안부(김주필 부장검사)는 김 씨를 내일(4일) 오전 10시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올해 4월 경기지사 민주당 예비후보 경선 과정에서 해당 트위터 계정을 사용해 ‘전해철 전 예비후보가 자유한국당과 손잡았다’는 등의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의 아들 준용씨가 취업과정에서 특혜를 얻었다는 허위사실을 유포해 문 대통령과 준용씨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앞서 경찰은 조사 결과 김 씨가 해당 트위터 계정을 사용한 것으로 보고 공직선거법 위반(허위사실 공표) 및 명예훼손 등 혐의 기소의견으로 지난달 19일 검찰에 사건을 송치했습니다.

 

kumj@ifm.kr

Check Also

용인시 방학 중 행정체험 연수 대학생 150명 모집

[경인방송=구대서 기자]   경기도 용인시는 오는 14일까지 겨울방학 중 행정체험 연수에 참가할 대학생 150명을 모집한다고 …